UPDATED. 2020-05-26 18:44 (화)
세경하이테크, 갤럭시Z플립 특수보호필름 단독 공급
세경하이테크, 갤럭시Z플립 특수보호필름 단독 공급
  • 이기종 기자
  • 승인 2020.02.14 15:4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반기 폴더블폰 신제품에도 공급 유력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Z플립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Z플립

세경하이테크가 12일 공개된 삼성 갤럭시Z플립의 강화유리 커버윈도용 보호필름을 단독 납품했다. 지난해 나온 삼성 갤럭시폴드의 투명 폴리이미드(PI) 필름 커버윈도용 보호필름 공급에 이어 두 번째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세경하이테크는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의 커버윈도용 특수보호필름을 단독 공급했다. 특수보호필름은 폴더블폰 디스플레이 커버윈도 위에 부착해 디스플레이 보호를 강화하는 부품이다. 외부 충격에서 커버윈도를 보호하고 지문 방지와 터치감 개선 기능도 갖췄다.

폴더블폰 디스플레이 커버윈도는 소재가 투명 PI 필름이든 울트라신글래스(UTG)이든 최상층에 감압접착제(PSA)를 사용해 특수보호필름을 붙여야 커버윈도가 완성된다. 갤럭시Z플립 커버윈도 소재는 두께 30마이크로미터(㎛)의 UTG다. UTG는 지난해 갤럭시폴드 커버윈도로 사용했던 투명 PI 필름과 비교해 굽힘성은 다소 떨어지지만 우수한 광학 성능으로 인해 시인성이 뛰어나고 흠집도 덜 난다. 그러나 유리이기 때문에 강한 충격을 받았을 때는 깨어지므로 보호필름이 필요하다.

세경하이테크는 갤럭시Z플립에 커버윈도용 보호필름을 공급하면서 투명 PI 필름과 UTG 소재 커버윈도 모두 보호필름 납품 이력을 쌓았다. 세경하이테크는 올해 삼성 폴더블폰 커버윈도에 UTG를 적용할 것이란 전망이 나오던 지난해 이미 UTG 커버윈도에도 보호필름을 납품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갤럭시Z플립 커버윈도의 보호필름은 세경하이테크 외에 개발에 참여한 업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때문에 삼성전자가 하반기 출시 예정인 2세대 갤럭시폴드의 커버윈도용 특수보호필름도 세경하이테크가 납품할 가능성이 크다. 올해는 삼성전자가 폴더블폰 대중화를 목표로 잡고 있어 폴더블폰 판매량에 비례해 세경하이테크 매출도 늘어날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Z플립 등 올해 폴더블폰 판매량 목표를 최소 450~500만대로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갤럭시폴드 판매량 50만여대의 10배 수준이다. 

세경하이테크는 지난해 5월 폴더블폰 커버윈도 보호필름 공급을 위해 30억원을 들여 수원 소재 공장을 매입했다. 지난해 말 준공한 베트남 2공장도 보호필름을 제조할 수 있다.

회사는 지난해 7월 코스닥 상장했다. 지난해 매출은 전년비 10.5% 늘어난 2836억원으로 추정된다. 영업이익은 11.7% 감소가 예상된다. 스마트폰 전후면에 적용하는 데코 필름 사업이 회사 매출의 절반 수준이다.

한편 폴더블폰 디스플레이 커버윈도는 두 겹 이상으로 제작할 수 있다. 화웨이가 지난해 출시한 폴더블폰 메이트X는 디스플레이 위에 '투명 PI 필름-투명 PI 필름-보호필름'을 차례로 쌓은 두 겹의 커버윈도를 적용했다. 화면이 바깥으로 접히는 방식이어서 외부 충격을 최소화할 장치가 필요했다. 모토로라 레이저는 화면을 안으로 접는 방식이지만 투명 PI 필름 커버윈도를 두 겹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의 갤럭시폴드(투명 PI 필름)와 갤럭시Z플립(UTG)은 모두 커버윈도를 한 겹 사용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안유석 2020-02-16 23:39:12
좋은 정보이네요. 감사합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대로 213 (보타닉파크타워2) 615, 616호
  • 대표전화 : 02-2658-4707
  • 팩스 : 02-2659-47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수환
  • 법인명 : 주식회사 디일렉
  • 대표자 : 한주엽
  • 제호 : 디일렉
  • 등록번호 : 서울, 아05435
  • 사업자등록번호 : 327-86-01136
  • 등록일 : 2018-10-15
  • 발행일 : 2018-10-15
  • 발행인 : 한주엽
  • 편집인 : 한주엽
  •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werusr@thelec.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