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미래 과학기술 연구에 123억원 투자
삼성전자, 미래 과학기술 연구에 123억원 투자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07.09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난치병 치료제·양자컴퓨팅 등 12개 과제
2020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에 선정된 교수진들. 사진 왼쪽부터 김종필 동국대 교수, 이준구 KAIST 교수, 정진욱 한양대 교수, 조승우 연세대 교수, 최리노 인하대 교수.
2020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에 선정된 교수진들. 사진 왼쪽부터 김종필 동국대 교수, 이준구 KAIST 교수, 정진욱 한양대 교수, 조승우 연세대 교수, 최리노 인하대 교수.

삼성전자가 국가적으로 연구가 필요한 미래 과학기술 분야에 투자한다. 차세대 반도체 기술·세포치료제 등 12개 과제에 123억원5000만원을 지원한다.

9일 삼성전자는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의 일환으로 2014년부터 연구 과제를 선정해 지원 중이라고 밝혔다. 올해는 6개 분야를 선정했다. 반도체 구조·구현 기술, 난치병 치료를 위한 세포치료제, 차세대 자발광 디스플레이 등이다.

차세대 실감미디어 디바이스와 처리 기술, 6세대 이동통신(6G) 실현을 위한 B5G&6G 커뮤니케이션, 양자 컴퓨팅 실용화를 위한 원천 기술 분야도 선정했다. 양자컴퓨팅은 양자 역학(원자와 전자 등 미시세계에서만 일어나는 현상)을 이용해 데이터를 처리하는 계산 기술을 연구하는 분야다.

반도체 분야에선 3개 과제가 선정됐다. 전자를 이용한 1나노급 새로운 식각 원천 기술(정진욱 한양대 교수), 반도체 소자를 수직으로 쌓아 밀도를 높이는 기술(최리노 인하대 교수), 반도체 소자 제1원리 기술전산설계(김용훈 KAIST 교수) 등이다.

난치병 치료를 위한 세포치료제 분야에선 4개 과제가 선정됐다. 알츠하이머 세포치료제 전용 평가 모델 개발(조승우 연세대 교수), 특정 전자기파에 반응하는 유전자 스위치 연구(김종필 동국대 교수), fine-tuning CAR 벡터 최적화 기술 개발(성지혜 KIST 교수), 이식거부반응 제어기술 개발(양재석 서울대 교수) 등이다.

양자컴퓨팅 실용화를 위한 원천 기술 분야에선 1개 과제가 선정됐다. 이준구 KAIST 교수의 'NISQ(Noisy Intermediate-Scale Quantum) 기계 학습과 양자오류완화 원천 기술'이다. NISQ는 잡음이 있는 중간 형태의 양자컴퓨팅을 말한다. 차세대 자발광 디스플레이 분야에선 KAIST 김상현, 신병하 교수의 2개 과제가 선정됐다. 각각 디스플레이 기술 개발, 소자 연구를 연구 과제로 했다.

차세대 이동통신인 B5G·6G 커뮤니케이션 분야에선 이경한 서울대 교수의 과제가 선정됐다. 과제명은 '대규모 고성능 신경망 서비스가 가능한 6G 실현을 위한 On-Path Computing 기술 개발'이다.

논문들은 지금까지 국제학술지에 1241건이 게재됐다. 사이언스(5건), 네이처(2건) 등 최상위 국제학술지에 소개된 논문은 93건이다.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은 삼성전자가 2013년부터 1조5000억원을 출연해 미래 과학기술을 육성·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지금까지 기초과학 분야 201개, 소재 분야 199개, ICT(정보통신기술) 분야 201개 등 총 601개 연구과제에 7713억원의 연구비가 집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대로 213 (보타닉파크타워2) 615, 616호
  • 대표전화 : 02-2658-4707
  • 팩스 : 02-2659-47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수환
  • 법인명 : 주식회사 디일렉
  • 대표자 : 한주엽
  • 제호 : 디일렉
  • 등록번호 : 서울, 아05435
  • 사업자등록번호 : 327-86-01136
  • 등록일 : 2018-10-15
  • 발행일 : 2018-10-15
  • 발행인 : 한주엽
  • 편집인 : 한주엽
  •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werusr@thelec.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