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부품 종합분석 전문 기업 큐알티, 해외진출 교두보 마련
전자부품 종합분석 전문 기업 큐알티, 해외진출 교두보 마련
  • 한주엽 기자
  • 승인 2019.01.21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아우터모스트와 합작사 설립 협약 체결
[세미콘코리아 2019 전시참가 기업]

국내 1위 전자부품 신뢰성 및 종합분석 서비스 기업 큐알티가 해외 시장 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큐알티는 이달 초중순 미국 실리콘밸리에 본사가 있는 아우터모스트 테크놀러지(Outermost Technology)와 합작사 설립 협약을 체결했다. 아우터모스트는 2017년 설립된 반도체 테스트 서비스 기업이다. 아우터모스트에는 반도체 재료, 장비 회사에서 20년 가까운 실무 경험을 보유한 박사급 이상 학력을 가진 인력 다수가 근무하고 있다. 최신식 측정기, 증착 장비, 각종 디바이스 제조공정 장비를 보유했다. 실리콘밸리 내에 다양한 고객사를 두고 전자부품 품질 측정 평가 리포트와 컨설팅을 제공 중이다. 특히 최근에는 새로운 박막 재료 분석에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영부 큐알티 대표ㅣ.
김영부 큐알티 대표ㅣ.

김영부 큐알티 대표는 “이번 합작사 설립 협약은 미국 시장에서 직접 대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큐알티는 아우터모스트와 함께 설립하는 합작사를 통해 자동차 반도체 신뢰성 검증 시장을 개척해 나간다는 목표를 세웠다. 아우터모터스를 통해 신기술 트렌드를 빠르게 습득하고 종합분석 분야에서 선제 대응에 나설 예정이다. 궁극적으로는 미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하겠다는 것이 큐알티의 전략이다.

국내 최대 전자부품 신뢰성 분석 기업

큐알티는 2014년 5월 SK하이닉스 자회사(SK하이이엔지)에서 계열 분리된 회사다. 아직 만 5년이 안 된 회사지만 1983년 창립한 현대전자 시절부터 쌓은 경험과 노하우로 국내 1위 전자부품 신뢰성 검증 업체로 평가받고 있다.

큐알티의 대표 서비스는 신뢰성 시험이다. 예를 들어 특정 온도 환경에서 칩이 몇 시간이나 제대로 동작하는지, 정전기에 대한 내성은 어느 정도인지, 고압과 고습 시험, 수분에 대한 내성은 어느 정도인지 테스트하고 그 결과를 고객사에 제공한다. 기계 충격, 낙하, 진동, 구부림, 비틀림, 접합 능력 등 물리 기계적 시험 서비스도 제공한다. 고장 분석, 회로 수정, 재료 분석 서비스를 맡기기 위해 큐알티를 찾는 고객사도 많다.

큐알티는 도입 가격이 1000만~20억원 수준인 신뢰성 분석 전문 장비를 약 200종 가량 보유했다. 큐알티로부터 제품 신뢰성 검증을 받는 고객사는 국내외 1500개 이상이다. 이름만 들어도 알 만한 전자제품, 전장, 자동차 업체가 큐알티와 거래한다.

큐알티는 최근 자동차 반도체 분야로 외연을 넓히고 있다. 특히 중성자와 알파 입자로 인한 반도체 소프트 에러 발생, 이에 따른 자동차 기능안전 이슈와 해결 방안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하기로 하고 국내외에서 관련 세미나를 적극 펼치고 있다.

큐알티가 강조하는 사항은 이런 것이다. 외계에서 들어온 중성자 입자, 솔더볼 등 반도체 재료에서 방사되는 고에너지 알파 입자는 반도체에 영향을 미쳐 소프트 에러를 일으킨다. 소프트 에러는 로직 값이 일시적으로만 바뀌고 전원을 껐다 켜면 다시 원상태로 돌아오므로 고장 증거를 찾기가 쉽지 않다. 자동차 사고가 났을 때 어디서 고장이 일어났는지 알기가 어렵다는 의미다.

중성자 입자에 따른 소프트 에러는 공정 노드가 축소될수록 많아진다. 또 셀 디자인 등 반도체 설계가 변경됐을 때 영향율이 변화한다. 알파 입자도 반도체 칩 재료, 소재가 바뀔 때 영향율이 변하므로 재점검이 필요하다. 큐알티는 ISO 26262가 규정한 소프트 에러율 정의 규정과 소프트 에러 완화와 관련한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김영부 큐알티 대표는 “최근 일반 반도체 뿐 아니라 자동차, 5G, 스마트시티 분야에 관한 평가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이에 대한 서비스 역량을 계속 강화하고 있다”면서 “투자를 지속하고 해외 시장을 공략해 국내 최고 검증분석 서비스 역량을 세계에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대로 213 (보타닉파크타워2) 816호
  • 대표전화 : 02-2658-4707
  • 팩스 : 02-2659-47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수환
  • 법인명 : 주식회사 디일렉
  • 제호 : 디일렉
  • 등록번호 : 서울, 아05435
  • 등록일 : 2018-10-15
  • 발행일 : 2018-10-15
  • 발행인 : 한주엽
  • 편집인 : 한주엽
  •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werusr@thelec.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