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배터리 원재료 협력사 평가에 ‘지속가능경영’ 신설
LG화학, 배터리 원재료 협력사 평가에 ‘지속가능경영’ 신설
  • 이수환 기자
  • 승인 2019.08.23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권·윤리경영·공급망관리 반영

LG화학은 최근 전 세계의 배터리 원재료 협력사를 대상으로 ‘지속가능경영’ 평가 항목을 새롭게 추가했다고 22일 밝혔다.

지속가능경영 항목에는 ‘근로여건과 인권, 윤리경영, 안전환경, 원재료 공급망 관리, 재생에너지·재활용 정책’ 등 협력사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필요한 전반적인 분야가 포함됐다. 최근 원재료 공급망 관리 등 지속가능경영에 대한 중요성이 확대됨에 따라 평가의 핵심항목인 품질 및 개발과 동일한 20% 비중으로 지속가능경영 항목을 도입한 것이 핵심이다.

기존 정기평가에서는 배터리 원재료 협력사의 지속가능경영 활동에 대해 가감점을 주는 방식으로 평가했다. 개정된 정기평가에서는 지속가능경영 항목을 정식 평가항목으로 도입했다. 평가 비중을 확대함에 따라 지속가능경영 항목을 충족시키지 못한 협력사는 실질적인 개선활동을 요구할 방침이다.

LG화학이 배터리 원재료 협력사 평가에 지속가능경영 항목을 도입하는 이유는 배터리 원재료의 윤리적 구매 등 책임 있는 공급망 관리에 대한 중요성이 전세계적으로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글로벌 완성차 업체를 중심으로 안정적인 공급망 관리에 나서면서 LG화학도 지속가능한 공급망 구축을 위한 선제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LG화학은 올해 초 코발트 공급망의 투명성과 추적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미국 IBM, 포드, 중국 화유코발트, 영국 RCS글로벌 등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했다.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은 “배터리 사업 분야에서 원료의 채취부터 폐기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친환경 생태계를 조성하고 이를 통해 매출과 이익 성장을 실현하는 ‘지속 가능한 혁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는 LG화학만의 차별화되고 혁신적인 솔루션을 통해 순환 경제 구축에 기여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Tag
#LG화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대로 213 (보타닉파크타워2) 615, 616호
  • 대표전화 : 02-2658-4707
  • 팩스 : 02-2659-47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수환
  • 법인명 : 주식회사 디일렉
  • 대표자 : 한주엽
  • 제호 : 디일렉
  • 등록번호 : 서울, 아05435
  • 사업자등록번호 : 327-86-01136
  • 등록일 : 2018-10-15
  • 발행일 : 2018-10-15
  • 발행인 : 한주엽
  • 편집인 : 한주엽
  •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werusr@thelec.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