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티스, 엠비전·센트리 2.0 출시…'이미지 처리와 보안' 강화
래티스, 엠비전·센트리 2.0 출시…'이미지 처리와 보안' 강화
  • 이나리 기자
  • 승인 2021.03.04 1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 자동차, 의료용 첨단 이미지 센서 지원
엠비전(mVision) 2.0

래티스반도체가 임베디드 비전 시스템 '엠비전(mVision)'과 보안 솔루션 '센트리(Sentry)' 스택 2.0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솔루션은 지난해 여름 1.0을 출시한 이후 약 반년만의 신제품 출시다. 

이기훈 래티스코리아 부장은 4일 온라인 회견에서 "대부분 산업 개발자는 프로그래머블반도체(FPGA) 언어보다 C 언어를 더 친숙하게 여긴다"면서 "엠비전은 개발자가 FPGA 언어를 몰라도 손쉽게 개발할 수 있도록 구축한 스택 솔루션"이라고 설명했다. 

엠비전 2.0은 소프트웨어, 이미지 신호 처리(ISP) 설계자산(IP) 코어, 하드웨어 데모, 레퍼런스 디자인이 포함된다. 이 스택은 프로펠 설계 환경과 리스크-V(RISC-V) 프로세서를 지원한다. 개발자는 FPGA 언어를 몰라도 드래그앤드롭 방식으로 IP를 사용해 개발할 수 있다. 브리징, 애그리게이션, 이미지처리를 지원한다. 

엠비전 2.0의 주요 특징은 이미지 신호 처리 포트폴리오가 강화됐다는 점이다. 자동차, 산업, 의료 분야에서 사용되는 이미지 센서 애플리케이션을 확대해 지원할 수 있다. 이미지센서 보드인 소니 IMX464, 소니 IMX568, 온세미컨덕터 AR0234CS 등이 새롭게 추가됐다. 크로스링크-NX 기반의 개발 보드와 레퍼런스 디자인도 제공된다.  

스마트 임베디드 비전 기술을 통합해 동체 감지, 비접촉식 HMI, 강화된 AR/VR 기능을 지원한다. 지능형 머신 비전 기술을 활용하면 제조 품질과 처리 능력을 개선시킬 수 있다. 

이 부장은 "지난해 출시된 엠비전 1.0은 서버 시장을 중심으로 많은 성과를 거뒀다"라며 "이를 기반으로 2.0 솔루션은 네트워크, 자동차 시장으로 공급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센트리 스택은 맞춤형 보안 솔루션이다. 2.0의 새로운 기능은 NIST 플랫폼 펌웨어 레질런시(PFR) 가이드라인 (NIST SP-800-193) 지침 (NIST SP-800-193)을 준수한다. 

384비트 암호화를 기본 인증으로 제공함으로써 보안 성능이 강화됐다. 시큐어 엔클레이브 IP 블록과 래티스 마치(Mach)-NX 보안 제어 FPGA를 지원한다. 차세대 하드웨어 신뢰점(HRoT) 솔루션을 구현할 수 있게 해준다. 부팅 전 인증 속도도 4배 빨라졌다. 최대 5개의 펌웨어 이미지를 실시간으로 모니터할 수 있다. 

이기훈 부장은 "최근 서버 시장 뿐 아니라 산업용 시스템에서도 펌웨어 공격이 일어나고 있다"며 "센트리 2.0은 통신, 컴퓨팅, 산업, 자동차, 스마트 컨수머 시장에서 펌웨어 보안을 지원한다"고 전했다.

Sentry2.0
센트리 2.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15 (아승빌딩) 4F
  • 대표전화 : 02-2658-4707
  • 팩스 : 02-2659-47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수환
  • 법인명 : 주식회사 디일렉
  • 대표자 : 한주엽
  • 제호 : 디일렉
  • 등록번호 : 서울, 아05435
  • 사업자등록번호 : 327-86-01136
  • 등록일 : 2018-10-15
  • 발행일 : 2018-10-15
  • 발행인 : 한주엽
  • 편집인 : 한주엽
  •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전자부품 전문 미디어 디일렉.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owerusr@thelec.kr
ND소프트